길벗교회에는 글쓰기를 좋아하시는 성도분들이 몇 분 계십니다.

그중 김인기권사님의 수필중 문학적 감수성과 신앙의 모습이 살아있게 느껴지는 글을 함께 나누고자 합니다.

산삼 파던 날

환경부장관 공모전 수상 강원도민일보 수상작품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김인기





남편 퇴직 후 시골로 거주를 옮겼다
.

때 묻지 않은 사람들과 자연을 만끽 하면서 오곡백과 심고 거두어 먹는 재미.

심심찮게 재미있는 세상살이.

그런데 시골 버스 거리가 너무 멀다.

눈비 폭풍 몰아치는 캄캄한 밤길 갈 때면 목숨 걸고 걸어야 하는 시골길.

산짐승 소리는 보통, 그런데 이상한 느낌이 한 가지 있다.

밝은 낮에 갈 때면 멀리 보이는 산봉우리 하나!

저곳에 가면 꼭 무엇인가 있을 것 같은 예감이 항상 있었다.

그러나 그곳을 가보기에는 까마득하다.

그런 느낌을 받으며 십 칠년간을 다녔다.

그러던 후 시어머니는 병환에 눕게 되자 내 몸을 완전히 독점 하신다.

내 자식들이 쳐다보는 한 나의 삶이 올곧아야 한다는 신념으로 지극정성

돌보았으나 끝내 치매란 병은

어머님을 내 곁에서 세상을 달리하게 하고 말았다.

모든 것이 너무나 허무하다.

장사 지낸 후 우리 두 내외는 몸을 가누지 못하고

남편은 이내 자리에 눕게 되었다.

나는 기가 막혀 어느 날 밤

하나님! 어머님 산소에 잔디도 살아 붙지 않았는데

남편도 자리에 누우면 저는 어떡하랍니까?

저에게 죄가 있다면 입 꾹 다물고 대소변 받아낸 죄밖에 없는데

또 이런 고통이 닥칩니까? 나를 불쌍히 여기실수는 없습니까?

목 놓아 울다 잠이 들었다.

몇시 쯤은 모르지만 꿈속에서 예수님이 나타나시며

평소에 가보고 싶던 그 산을 가보라 하고 또 개신을 보여 주었다.

아침을 부지런히 해먹고 누워있는 남편보고

나는 꿈이 신기하여 산삼을 파러 갈 테니 운전을 해주면 좋고 아니면

며칠이 걸리든 갔다 올 테니 마음대로 하라하며 문을 닫고 나왔다.

남편은 겨우 추스리고 나와 시동을 건다.

나는 마치 파도를 타는 울렁거리는 마음으로 그 산을 달려갔다.

가기는 가는데 모험이며 탐험이다.

행여나 실없는 사람이나 되지 않을까?

한번도 신뢰를 잃은적 없이 살아오던 나에게

약간의 부담감에 다시 기도를 드렸다.

하나님! 정말 저를 불쌍히 여기시어 주시는 축복이시라면

고생 않고 첫눈에 딱 띄게 해 주세요.

중심으로 기도를 드린 후 그 산 어귀를 들어가기 시작하였다.

! 어쩌면 오십 미터도 아니 가서 첫눈에 그 산삼이 눈에 딱 띄었다.

그 자리에 엎드려 하나님 감사합니다!” 기도드리고

여보! 빨리 와요소리 질렀다.

성큼성큼 달려온 남편은 ! 정말 산삼이다야하며 감동을 받는다.

빨리 파서 흙만 털고 금방 먹으면 약효가 더 좋을 테니, ....”

그날은 내 말을 첫마디에 들었다.

온갖 태풍 몰아쳐도 모과는 끄떡없이 안 떨어지고 있는 것처럼

내 말은 첫마디에 절대로 안 듣는 성품이 그 자리에서 한숨에 먹고 내려와

지금까지 일 년 동안 눕는 날 없이 잘 지내고 있다.

날마다 그 생각만 하면 가슴이 뭉클뭉클 감격이 넘친다.

Posted by 늘진실하게

길벗교회가 성경일독학교 3기를 모집합니다.

1. 장소 : 고운동 금화빌딩 4층(고운초 뒷편, 국수나무 건물)

2. 개강 : 수요일반 오전 10시 /

            목요일반 오후 8시

3. 추가 수업 시간: 3명 이상의 그룹이 만들어지면 요일과 시간은 조정 가능

4. 먼저 문자로 신청 3명 이상의 소그룹이 만들어지면 즉시 시작하겠습니다. 

5. 교재: "성경책"과 "어? 성경이 읽어지네"

6. 강의 개요: 이 카테고리 맨 처음글 "어?성경이 읽어지네를 소개합니다"를 읽어주세요

7. 문의: 010-8453-7500 또는 댓글로 해주세요^^

 

 

 

Posted by 늘진실하게

작년에 이어 올해도 길벗교회는 딸기밭체험을 다녀왔습니다.

역시 어린 자녀들이 좋아하고, 젊은이들보다 연륜있으신 어르신들이 잘 따시더군요~~

 

 

 

Posted by 늘진실하게

2018년 봄에 길벗교회에서 효도관광을 다녀왔습니다.

코스는

오전에 여의도 벗꽃 ⇒ 국회 의사당 관람 ⇒ 점심(63빌딩 중식당)

⇒ 오후에 청와대 관람입니다.

 

 

어르신들의 밝은 표정에~ 참 감사합니다!!!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

 

 

Posted by 늘진실하게

2018. 04. 06. (↓)

어제까지 목수님들 일이 다 끝나고,

오늘은 성도님들하고 데코타일을 같이 깔았습니다.

Posted by 늘진실하게

 가르치는 은사의 목사님과

우는 은사의 미녀 삼총사 집사님들

제자훈련 교재 <아프지도 말고 죽지도 말자> 가 눈에 띄네요

목사님의 한 마디: 사랑의교회 제자훈련을 어설프게 자기식으로 해석 적용하지 말고

"옥한음 목사님 제자훈련" 그대로~~~ 적용해서 10퍼센트라도 결실을 맺자!!!

Posted by 늘진실하게

교회 확장 공사를 하면서

길벗교회 가장 첫 번째 발표였던 <선한목자>가 생각나서 올려봅니다.

(소박하지만^^;;;

길벗교회의 색깔을 보여주는 아래 동영상 클릭 강추~~~^^)

<iframe title="선한목자" width="640" height="360"src="http://tv.kakao.com/embed/player/cliplink/78261508?service=daum_tistory" allowfullscreen frameborder="0" scrolling="no"></iframe>

Posted by 늘진실하게

2018. 04. 05. (↓)

성도님들의 기도로 좋은 목수님을 만나 작업이 순조롭게 진행중입니다.

뚝딱뚝딱 만들어 내시는 목수님 진짜 도깨비 방망이를 가지고 계신것 같네요 ^^

짜투리 좁은 공간을 예사롭게 놔두시지 않는 목수님의 안목이 놀랍습니다^^

 

2018. 04. 06. (↓)

성도님들이 간식으로 함께 하라고 주신 치킨과 카스테라, 음료입니다~~

목수님들하고 맛있게 먹었고, 성도님들을 자랑할 수 있어서 감사했습니다^^

Posted by 늘진실하게

9기 개강일: 4.15.(일요일 오전 10시)

 

10시 정각에 수업 시작하니 5분전까지는 입실해 주세요^^

교재 및 자세한 안내는 첨부화일을 확인해 주세요~^^

 세종시 길벗교회

(초급) 재능기부_수업안내(9기_일요일반).hwp

 

 



 

 

Posted by 늘진실하게

길벗교회 확장 공사 과정 사진입니다.

2018. 03. 31. (↓)

헥헥 ^^;;; 엘리베이터에 실어지지 않는 긴 나무 등을

지하 주차장에서 부터 어깨에 메고 4층까지 걸어서 옮기셨네요

고난주간이었는데 의도치 않게 고난 체험을 하신 성도님들~

2018. 04. 02(↓) 천장 등 뼈대가 세워지고 있네요

 

 

 

 

기존 성도 한 명도 없이 가족들끼리 새로운 세종에서 시작하여

이렇게 성전을 넓히게 해주신 하나님께 감격의 찬송을 올립니다.

 

Posted by 늘진실하게